Home > 정부/행정뉴스 > 국토교통부 > 인천국제공항공사

인천공항, 2년 연속 서울국제작가축제 공동개최로

등록 일자 :2022-09-28 오전 1:00:00 수정 일자 :2022-09-28 오전 1:54:00

 

인천공항, 2년 연속 서울국제작가축제 공동개최로

경계를 넘어 문학으로 하나 되는 축제의 장을 연다!

 

퓰리처 상 수상 포레스트 갠더, 시카다상 수상 김혜순 등...

국내외 35명 작가가 참가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문학축제 3년 만에 개최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김경욱)는 한국문학번역원(원장 곽효환)‘2022 서울국제작가축제’(이하 작가축제)를 공동으로 주최하고, 그 일환으로 인천공항 여객터미널에서 <작가들의 수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작가축제는 국내 독자들의 문학향유 기회를 확대하고, 한국문학과 세계문학이 교류하는 장을 만들고자 2006년부터 개최해 온 국내 최대 규모의 국제적인 문학축제로, 인천공항은 지난해부터 한국문학번역원과 손잡고 작가축제를 공동주최하여 K-문학의 세계화에 앞장서고 있다.

한국문학번역원(원장 곽효환)코로나 이후 3년 만에 해외작가와 관객이 직접 만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오프라인 축제로 개최하게 되어 매우 뜻깊으며, 하늘 길이 다시 열리고 있는 지금, 한국과 세계를 잇는 관문공항인 인천공항에서 작가 강연, 참가도서 전시 등을 통해 한국 문학의 매력을 세계에 알릴 수 있게 되어 더욱 기쁘다고 밝혔다.


이번 축제에는 시카다상1) 수상자인 김혜순, 퓰리쳐상2) 수상자인 포레스트 갠더 등 전 세계 9개국 35명의(국내 23, 해외 12) 작가가 참여하여 월담: 이야기 너머를 주제로 8일 간 개막식 및 개막강연 작가, 마주보다(이하 대담) 작가들의 수다(이하 토론) 작가의 방 낭독회 및 낭독공연 EBS 라디오 작가축제 특집 등이 기후?환경, SF, 페미니즘, 역사, 내러티브 등의 주제 아래 펼쳐진다.

1) 시카다상 : 1974년 노벨문학상을 받은 스웨덴 대표시인 하뤼 마르틴손(Harry Martinson?1904~1978)의 탄생 100주년을 기념해 2004년 제정, 생명의 존엄을 일깨우는 작품 활동을 해온 동아시아권 시인에게 주어짐

2)
퓰리처상 : 저명한 언론인 J.퓰리처의 유산 50만 달러를 기금으로 하여 1917년에 창설, 언론분야는 뉴스 및 보도사진 등 14개 부문, 드라마 및 음악 분야는 7개 부문에서 수상자 선정

926() 14시에 인천공항 제 2여객터미널 그레이트 홀에서 개최되는 <작가들의 수다>에서는 2020 전미도서상, 2021 그리핀문학상 국제부문을 수상한 최돈미 시인과 백신애 문학상, 이효석 문학상 등을 수상한 강영숙 소설가, 신동엽 창작상, 올해의 예술상 등을 수상한 천운영 소설가가 지도 바깥으로 열린 문이라는 주제로 작가 대담을 통해 국경과 경계를 넘어선 사람들에 대한 이야기를 관객들과 나눈다.

공사는 <작가들의 수다> 개최 이외에도 제 2여객터미널 출국장 공조타워를 활용하여 축제 참가작품들의 글귀를 전시하는 것은 물론 제 1여객터미널 환승편의시설 내에서 외국인을 대상으로 작가축제 참가도서 35권을 전시하고,‘완득이’,‘마당을 나온 암탉등 한국문학 번역본 100권을 무료 배포하는 등 10월 말까지 작가축제 및 한국문학 홍보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은 과거 한강 작가의 채식주의자 한국인 최초 맨부커상을 수상했고, 최근 정보라 작가의 저주토끼가 부커상 최종 후보에 선정되는 등 한국 문학의 세계화 가능성은 무한하다.인천공항이 세계인의 글로벌 문학 축제의 장에 함께 할 수 있어 매우 기쁘며, 한국 문학의 세계화를 비롯하여 새롭고 다양한 시도를 통해 세계 유일의 5성급 공항으로서 공항 그 이상의 감동을 제공하는 문화예술공항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조미선 기자 ]

-등록 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 아이디어로 우리 주변의 사회문제를 직접 해결할 수 있다?!
  • 기자수첩
  • 신차정보
  • 신차시승기
  • 리콜정보